즐겨찾기+  날짜 : 2019-03-19 오후 01:31:14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지역종합1

칠곡면 ‘의령 신포 숲’

국가 산림문화자산으로 지정

‘동쪽을 가려야 좋다’는
풍수설에 따라 조성
마을과 역사를 함께 해 온
지역의 대표적 문화 공간

의령신문 기자 / urnews21@hanmail.net입력 : 2019년 01월 10일
칠곡면 ‘의령 신포 숲’
국가 산림문화자산으로 지정

‘동쪽을 가려야 좋다’는
풍수설에 따라 조성
마을과 역사를 함께 해 온
지역의 대표적 문화 공간
ⓒ 의령신문

의령군(군수 이선두)은 칠곡면에 소재한 신포 숲이 ‘국가산림문화자산’으로 지정됐다고 3일 밝혔다.
산림청 심사를 거쳐 국가산림문화자산으로 지정된 ‘의령 신포 숲’은 칠곡면 신포리에 위치한 3천700평 규모로 수백 년 된 소나무와 참나무 등으로 이루어져 있다.
신포 숲은 오래 전부터 마을 당산제를 지내던 곳으로 ‘동쪽을 가려야 좋다’는 풍수설에 따라 조성된 마을 비보림이다.
숲에는 표피가 회갈색과 상부는 황적색인 곡(曲)이 좋은 소나무 군락과 중간 중간 오래된 참나무 등으로 구성되어 아름다운 경관을 연출하고 있다.
과거에는 학생들의 소풍 장소로 유명하였으며, 지금은 지역 문화동아리 활동과 탐방객의 휴식처로 사랑받고 있다.
군에서는 신포 숲에 안내판을 설치하고 주변에 경관작물을 식재하는 등 신포 숲 명소화 사업을 추진하기로 했다.
군 관계자는 “주민들의 신포 숲에 대한 사랑과 주변정비와 보전·관리에 최선을 다해 온 결과 국가 산림문화자산으로 지정될 수 있었다”며 “앞으로도 신포 숲이 더욱 가치 있는 문화자산이 되도록 체계적인 관리와 더불어 지역 문화 활동 지원과 탐방객 유치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국가산림문화자산은 2014년부터 제도가 시행되어 산림생태·경관·문화적으로 보존 가치가 높은 유·무형의 자산을 대상으로 전국적으로 총 41건이 지정·보존되고 있다.
의령신문 기자 / urnews21@hanmail.net입력 : 2019년 01월 10일
- Copyrights ⓒ의령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많이 본 뉴스 최신뉴스
독립유공자 명패
공자탄생 2570주년을 맞아 11일 진행
人間萬事 塞翁之馬
미래교육테마파크 유치와 희망찬 의령
허명숙 향우, 시집 ‘아름다운 사람’ 출판
자굴산장례식장과 의령군
의령 가례 밭미나리 축제 대성황
허만길 시인 28년 전
선거법 위반 혐의 군수, 벌금 700만원 구형
의령산우회
포토뉴스
사설
의령군(군수 이선두)은 11일 3.1운동 및 대한민국임시정부 수립 100주년을 맞아 경남..
기고
옛날 중국의 북방에 사는 이민족을 통털어 胡라 일컬었으며 漢民族은 그들을 매우 두..
지역사회
상호: 의령신문 / 주소: 경상남도 의령군 의령읍 충익로 52 / 발행인·편집인 : 박해헌
mail: urnews21@hanmail.net / Tel: 055-573-7800 / Fax : 055-573-7801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전남, 다-01208 / 등록일 : 1999년 05월 24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유종철
Copyright ⓒ 의령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4,408
오늘 방문자 수 : 92
총 방문자 수 : 6,227,75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