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19-05-23 오후 02:06:43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기고
출력 :
[기고] 장해숙의 고사성어 풀이

의령신문 기자 : 2019년 05월 14일
[기고] 장해숙의 고사성어 풀이
名將 韓信이 背水의 陣을 펴고 조나라 군사를 크게 격파했던 때의 일로써 <史記>의 희음후열전에 기록되어 있는 이야기이다. 漢나라 이 년, …… 漢王 劉邦이 高祖로 제위에 오르기 이 년 전이었다. 위나라를..
의령신문 기자 : 2019년 04월 30일
[기고] 人間萬事 塞翁之馬
옛날 중국의 북방에 사는 이민족을 통털어 胡라 일컬었으며 漢民族은 그들을 매우 두려워하고 있었다. 이것은 그 호나라 땅과의 국경에 위치하는 성채 근처에서의 이야기이다. 이 땅에 점술 등에 능통한 늙은이가 ..
의령신문 기자 : 2019년 03월 19일
[기고] 미래교육테마파크 유치와 희망찬 의령
최근 의령 군민에게 반가운 소식 하나가 전해졌다. 다름 아닌 미래교육테마파크 유치이다. 지난 2월 20일자 의령군이 4차 산업혁명에 대비한 미래교육의 일환으로 경상남도교육청과 경남미래테마파크 설립에 대..
의령신문 기자 : 2019년 03월 15일
[기고] 識字憂患(식자우환)

의령신문 기자 : 2019년 03월 07일
[기고] 의령 중심도로는 4차선 돼야
2018년 7월! 민선 7기가 출범한 후 어느덧 6개월이 흘렀다. 많은 지자체장은 본인의 공약들을 지키기 위해 동분서주하고 있고 미래 발전의 발판을 마련하고자 지혜를 모으고 추진하고 있다. 필자가 속한 의령지역의 ..
의령신문 기자 : 2019년 02월 19일
[기고] 推敲(추고)

의령신문 기자 : 2019년 02월 19일
[기고] 錦衣夜行(금의야행)
유명한 홍문연 잔치가 있은 지 며칠 뒤의 일이다. 유방(劉邦)과 진(秦)나라 도성 함양(咸陽)을 누가 먼저 치느냐를 겨루어 마침내 승리를 거둔 항우(項羽)가 싱글벙글하며 함양으로 입성하고 있었다. 그리고 이때 ..
의령신문 기자 : 2019년 01월 31일
[기고] 孟母三遷之敎(맹모삼천지교)
賢母良妻(현모양처)라는 말이 있는데 그 대표적인 예로써 맹자의 어머니를 둘 수 있겠다. 맹자는 더 설명할 나위도 없이 戰國時代(전국시대) 중국의 유교학자이다. 성인(聖人) 공자 다음가는 유교의 중심인물로 「..
의령신문 기자 : 2019년 01월 31일
[기고] 영화 ‘말모이’ 위대한 영웅, 의령인 이극로
2019년 기해년 금년은 일제 치하 조국 독립을 외쳤던 3.1 만세운동 100주년이 되는 해이다. 10년이면 강산이 변한다고 했는데 대한독립만세의 울림은 열 번의 강산이 변한 역사의 수레바퀴를 돌린 지금도 귀에 쟁쟁..
의령신문 기자 : 2019년 01월 25일
[기고] 의령별곡(宜寜別曲)
박환기(전 의령부군수) 공직사회든 기업이든 어김없이 연말에 찾아온 인사이동에 많은 이들이 그간의 추억을 나누고 있다. 원하든 원하지 않든 새로운 임지나 부서로 떠나며 한 해를 마무리하고 함께한 시간을 마음..
의령신문 기자 : 2019년 01월 11일
[기고] 의령! 미래 비상(飛上)을 기대하며

의령신문 기자 : 2018년 12월 12일
[기고] 장해숙의 故事成語 풀이

의령신문 기자 : 2018년 08월 09일
[기고] 건강보험료, 소득중심 부과체계 개편

의령신문 기자 : 2018년 07월 31일
[기고] 위장전입(僞裝轉入) 어떻게 처벌될까?
위장전입(僞裝轉入)이란 무엇인가? 사전적 의미로는 “실제 거주지를 옮기지 않은 상태에서 다른 지역으로 주민등록법상 주소만 이전하는 행위”를 말한다. 이와 같은 위장전입은 자녀들을 좋은 학군에 입학시키거..
의령신문 기자 : 2017년 11월 23일
[기고] 의령의 밝은 미래와 발전을 기약하면서

의령신문 기자 : 2017년 11월 15일
[기고] 車보다 위험한 농기계, 안전운전이 최선이다
본격적인 영농철이 시작되면서 크고 작은 농기계 사고가 이어지고 있다. 손동작이 느리고 신체적 인지능력이 떨어지는 고령 운전자 사고가 많다. 얼마 전 경운기로 논을 갈고 집으로 가던 80대 노인이 경운기와 함께..
의령신문 기자 : 2017년 06월 30일
[기고] 선두의 법칙 준수는 운전자의 필수사항이다
아무도 없는 새벽 시간대 선행차가 신호를 무시하면 뒤차도 그대로 따른다. 물론 양심 운전자도 많지 만 신호를 지키면 나만 손해라는 의식 때문이다. 아무도 보지 않는 것이 아니라 자신의 차에 설치된 블랙박스는..
의령신문 기자 : 2017년 06월 15일
[기고] 의령군 윤주각 부군수 특별 기고

의령신문 기자 : 2017년 06월 07일
[기고] 宮柳地區 農業用水 開發事業(벽계저수지)을 回想하면서…
의령군 궁류면 토곡리, 다현리, 계현리 등지의 약 100ha의 농지에 수리시설이라고는 토곡부락 동북쪽에 위치한 저수량 5만톤 미만의 포강 하나가 있을 뿐 지리적인 여건이 수원공을 설치할 적지가 없을 뿐만 아니라,..
편집부 기자 : 2013년 10월 05일
   [1]  [2] [3] [4] [5]    
 
많이 본 뉴스 최신뉴스
김영임&김용임 공연
운암초 총동문회 체육대회
화정중 총동문회 한마음축제 성료
도 민속예술축제, 의령에서 열려
“사고의 변화, 직원들의 노력에 감사”
재선충병 비상 걸린 성황리 소나무
김송건 의령군청 공무원
덕암초 총동창회 정기총회
죽전초 총동문회 정기총회
2019 ‘글로벌 봉사’ 대상 수상 부림종합건설 대표
포토뉴스
사설
사)대한노인회의령군지회 부림면분회(분회장 김용관)가 주관한 제5회 부림면 어르신 ..
기고
지역사회
상호: 의령신문 / 주소: 경상남도 의령군 의령읍 충익로 52 / 발행인·편집인 : 박해헌
mail: urnews21@hanmail.net / Tel: 055-573-7800 / Fax : 055-573-7801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전남, 다-01208 / 등록일 : 1999년 05월 24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유종철
Copyright ⓒ 의령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5,288
오늘 방문자 수 : 277
총 방문자 수 : 6,560,99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