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19-08-16 오전 11:09:57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기고

쓴소리를 아끼지 않았으면

박종철 재창원 의령군 향우회 회장
의령신문 기자 / urnews21@hanmail.net입력 : 2019년 07월 17일
쓴소리를 아끼지 않았으면

박종철 재창원 의령군 향우회 회장

ⓒ 의령신문
의령신문 창간 20주년을 맞이하여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그간 의령신문은 열악한 의령지역의 언론환경과 여타의 본질적인 부족함에도 불구하고 최소한의 언론의 자존심을 지켜가면서 바른 언론의 역할을 다해주신 임직원 여러분들의 노고에 다시 한 번 깊이 감사를 드립니다.
지금까지 온갖 고통과 고뇌와 번민의 시련 속에서도 좌절하지 않고 굳건히 정론집필의 정도를 걸어 나온 의령신문이야 말로 지역에 없어서는 안 될 귀중한 자산이요 필사적 소통의 대변지이기 때문입니다. 더 나아가 군민의 아이디어를 창출하고 군민의 정책을 제안하고 채택된 정책들이 현실로 만들어 내는 가교적 역할을 충실히 함으로써 더 없는 사랑을 받았음은 부인할 수 없습니다.
이러한 거대한 변화를 작동케 하는 원동력은 오로지 언론인의 열정과 군민들의 관심과 전국향우들의 지속적인 투자가 밑받침 되었기에 열악한 환경으로부터 겨우 벗어나 자유스럽게 제대로 된 신문을 만들어 내지 않았나 생각을 합니다.
이제 의령신문은 공직사회와 시민의식을 변화 시키는 일에 한 치의 양보와 소홀함이 없도록 쓴 소리를 아끼지 않았으면 하는 바람입니다. 좀 더 이슈가 된 사건들에 대한 집중력을 발휘해서 군민들에게 희망을 촉진시키는 아름다운 의령신문으로 발전되시길 축원 하면서 의령신문 창간 제20주년을 다시 한 번 축하드립니다.
의령신문 기자 / urnews21@hanmail.net입력 : 2019년 07월 17일
- Copyrights ⓒ의령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많이 본 뉴스 최신뉴스
“한전 의령지사 폐쇄하면 안 된다”
의령군, 영농폐비닐 수거
의령 출신 한글 운동의 큰별
전국 봉수향우 친선골프대회 성료
미래교육테마파크 행정절차 진행 순조
제27회 전국생활체육육상경기대회
마늘·양파 소비촉진 운동
지혜로 보는 신비로운 운세
이환성, ‘기업인 명예의 전당’에 이름 올려
박씨종친회 의령군지회 이사회
포토뉴스
사설
의령군발전협의회(회장 이광우)는 7월 27일 한국전력공사 나주 본사와 의령지사 정문 ..
기고
지역사회
서울대학교는 7월 24일 ‘관정이종환교육재단’으로부터 서울대 일본연구소(소장 김현..
상호: 의령신문 / 주소: 경상남도 의령군 의령읍 충익로 52 / 발행인·편집인 : 박해헌
mail: urnews21@hanmail.net / Tel: 055-573-7800 / Fax : 055-573-7801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전남, 다-01208 / 등록일 : 1999년 05월 24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유종철
Copyright ⓒ 의령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5,358
오늘 방문자 수 : 3,138
총 방문자 수 : 7,107,58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