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20-08-14 오전 10:19:23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전체

신뢰와 사랑 받는 지역신문

정영만(재대구의령군향우회 회장)
의령신문 기자 / urnews21@hanmail.net입력 : 2020년 07월 13일
신뢰와 사랑 받는 지역신문
정영만(재대구의령군향우회 회장)

ⓒ 의령신문
고향 의령을 바로 보는 창구, 의령신문의 창간 21돌을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정론직필이라는 언론 본연의 사명과 뜨거운 애향심으로 의령군정을 비롯한 군민과 향우들의 주요 소식들을 전달해주신 의령신문사 임.직원 여러분 모두의 노고에 깊은 존경의 말씀을 전합니다.
의령신문은 특히, 의령제일주의에 입각하여 의령군과 향우사회, 군민과 향우사회, 그리고 향우상호간의 결속과 화합에 큰 기여를 해왔음에 30만 내외 의령인의 정론 대변지로서 의령의 자랑이기도 합니다. 또한 언론환경이 열악한 고향 의령에서도 의령신문사 박해헌 발행인 외 임.직원 모두는 정통 언론인답게 언제나 흔들림 없이 21년을 한결같이 걸어왔다고 생각합니다.
차제에 재대구 의령군향우회 회원 여러분께도 안부를 전합니다. 지금은 코로나19의 사회적 거리두기로 모임을 자제해야 할 때이나 정상적인 일상생활로 돌아가게 되면 우리 향우회도 활성화의 모습을 되찾게 될 것으로 확신합니다. 그렇게 되는 것이 이상원 이현도 박윤도 김승규 김상오 이상열 김치회 이준호(이상 고문), 손태진 박해도 주영규 간신영 김진훈(이상 자문), 허홍중 부회장, 이재기 안상효 전병윤 임정희 홍성록 홍마리(이상 이사) 님 등 역대 임원 여러분의 성원과 노력에 대한 보답으로 생각합니다.
의령신문의 창간 21주년을 다시 한 번 축하드립니다.
의령신문 기자 / urnews21@hanmail.net입력 : 2020년 07월 13일
- Copyrights ⓒ의령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많이 본 뉴스 최신뉴스
정수장 특별 현장 점검
코로나19에 휩쓸려간 지역 축제
380㎏ 초대형 호박 탄생
“의령에 국립 국어사전박물관 세우자”
전환수 재부 대의면향우회장 차남
이주영 전 국회부의장 의령방문
어려웠던 그 시절 주린 배 채워줬던 돼지국밥
궁류면 명림다례원
지역현안 해소 위해
토요애 문제 출구 전략 수순 밟나
포토뉴스
지역
백삼종 의령군수 권한대행은 지난 7월 22일 최근 언론 보도된 화정정수장을 비롯하여 ..
기고
지역사회
상호: 의령신문 / 주소: 경상남도 의령군 의령읍 충익로 52 / 발행인·편집인 : 박해헌
mail: urnews21@hanmail.net / Tel: 055-573-7800 / Fax : 055-573-7801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남, 다-01208 / 등록일 : 1999년 05월 24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유종철
Copyright ⓒ 의령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9,333
오늘 방문자 수 : 1,786
총 방문자 수 : 10,005,22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