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19-06-17 오후 03:54:25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전체

유곡리고분군 발굴 현장 공개

<3-1호분, 4호분>
의령신문 기자 / urnews21@hanmail.net입력 : 2019년 05월 23일
유곡리고분군 발굴 현장 공개
<3-1호분, 4호분>
ⓒ 의령신문
의령군(군수 이선두)은 지난 3월부터 문화재청(청장 정재숙)의 허가를 받아 의령 유곡리고분군 3-1호분과 4호분의 발굴조사를 실시하고 있다. 조사는 (재)경남발전연구원(원장 홍재우)이 맡아 진행하고 있다. 5월 16일 오후 2시 발굴조사 현장에서 그간의 학술조사 성과를 주민 및 관계전문가들에게 공개하고 조사된 유적의 활용과 보존방안을 마련하기 위한 학술자문회의를 개최했다.
의령 유곡리고분군은 의령군과 창녕군의 경계를 이루는 낙동강변의 구릉에 조성된 가야의 중심고분군 중 하나로 유곡리고분군의 정상부에는 가야 지배자급의 봉분(封墳, 흙을 둥글게 쌓아 만든 무덤) 규모를 지니는 1~4호분이 조성되어 있다.
이번 조사는 문화재청에서 실시하는 비지정 매장문화재의 보존정비 및 학술적 가치규명을 위한 긴급발굴조사 사업의 일환이며, 2018년에 실시된 유곡리고분군 2호 및 3호분 발굴조사에 이은 유곡리고분군 3차 학술조사에 해당한다.
이번에 조사한 3-1호분은 기 조사된 2호분과 3호분의 동쪽에 인접하여 조성되어 있으며, 할석을 이용하여 축조한 수혈식석곽묘(竪穴式石槨墓, 구덩식 돌덧널무덤)이다. 봉분은 지름 9.6m 내외, 무덤방의 길이는 약 5m이며, 무덤방은 상부로 갈수록 너비가 좁아지는 구조를 지닌다. 내부에는 말을 다룰 때 사용하는 재갈, 큰칼(大刀), 굽다리접시(高杯)를 부장하였다.
4호분은 3호분과 중복되게 조성되어 있으며, 발굴조사를 통해 3호분에 앞서 축조된 수혈식석곽묘임이 확인되었다. 봉분은 지름 14m 내외, 무덤방의 길이는 약 8m로 가야 최고 지배자급에 속하는 무덤규모이다. 무덤방은 주부곽식(시신을 넣는 주곽과 부장품을 넣는 부곽을 따로 만든 것)의 구조이며 부곽에는 단경호(短頸壺, 목이 짧은 항아리)를 대량으로 부장하였다. 주곽에서는 찰갑(札甲, 비늘갑옷)편과 행엽(杏葉, 말띠드리개) 등이 출토되었다.
이번 조사를 통해 의령 유곡리고분군의 최고 지배자급에 해당하는 무덤이 확인되었으며, 특히 무덤 간의 중복관계 및 구조변화를 통해 의령 가야집단의 성격과 가야무덤의 변천과정을 규명할 수 있는 중요한 자료로 기대된다.
의령신문 기자 / urnews21@hanmail.net입력 : 2019년 05월 23일
- Copyrights ⓒ의령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많이 본 뉴스 최신뉴스
의령소바, 골프장 유치
토요애유통 철저한 감사와 고강도 개선안 기대
관정생가문제, 소송보다 당사자 대화로 해결해야
재부 의령군향우회 정기총회
의령농협-의령전문
부실경영 논란 토요애유통 감사
골프장 건설, 치열했던 지역발전 기대의 추억
의령군, 구강보건 유공기관 표창 수상
“누구 시키겠노, 우리가 제일 젊데이”
김정기 향우, 라이온스 총재 취임
포토뉴스
사설
지난달 25일 남산천 출렁다리 의령 하리 방면에서 멸종 위기종 수달이 발견됐다. 제..
기고
사는 게 별거 있더냐∼. 시계바늘처럼 돌고 돌다가∼. 트로트 노래가 의령 신반 곳곳 ..
지역사회
재부 의총회(회장 정영.사진 앞줄 좌)는 지난 9일 친목과 단합을 다지기 위한 야유회..
상호: 의령신문 / 주소: 경상남도 의령군 의령읍 충익로 52 / 발행인·편집인 : 박해헌
mail: urnews21@hanmail.net / Tel: 055-573-7800 / Fax : 055-573-7801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전남, 다-01208 / 등록일 : 1999년 05월 24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유종철
Copyright ⓒ 의령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8,628
오늘 방문자 수 : 770
총 방문자 수 : 6,713,307